Tag Archives: 스페치알레

페라리 458 스페치알레

페라리 458 전면
 

페라리가 2013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데뷔할 ‘458 스페치알레(458 Speciale)’를 공개했다. 기존 458 이탈리아(458 Italia)의 동력 성능, 공기 역학, 운동 성능을 한층 강화한, 이름처럼 ‘특별한’ 모델이다. 4년 전 같은 무대에서 데뷔했던 458을 최신 기술로 업데이트한 차로 볼 수 있다.

우선 9,000rpm에서 발휘되는 엔진 최고 출력을 570마력에서 605마력으로 높였다. 기존 4.5리터 V8은 ‘인터내셔널 엔진 오브 더 이어’에서 2년 연속 ‘베스트 퍼포먼스 엔진’에 선정 된 바 있는데, 이를 더욱 갈고 다듬어 자동차용 자연흡기 엔진으로서는 최고 수준인 리터당 135마력의 경이적인 수치를 달성했다. 건조중량은 1,290kg으로, 1마력 당 무게가 2.13kg에 불과하다.

페라리 458 전측면
 

458 스페치알레는 0-100km/h 가속을 458보다 0.4초 단축된 3.0초에 끊는다. 0-200km/h 가속에는 9.1초가 걸린다. 페라리 테스트트랙인 피오라노의 랩 타임은 1분 23초 5로, 2초 가까이 단축됐다. F12베를리네타보단 0.5초 뒤지지만 엔초 페라리, 599GTO보다는 빠른 기록이다.

페이스리프트에 해당하는 외관 변화는 페라리 스타일링 센터와 피닌파리나의 공동 작품이다. 페라리 역사상 가장 뛰어난 효율을 자랑하는 공기역학이 자랑이다. 특히 이 차에 적용된 액티브 에어로 다이내믹스 기술은 향후 모든 페라리 차에 기본 적용될 예정이다. 상황에 따라 전면과 후면의 공기 흐름을 가변 제어함으로써 다운포스의 균형을 최적화하는 동시에 저항을 낮춰주는 기술이다.

페라리 458 측면
 

한편, 차의 동적 성능을 보조해주는 시스템들에 접목된 기술은 운전자가 고속에서도 자신감을 갖고 차를 통제할 수 있게 해주며, 자연스런 파워 오버스티어와 정확한 응답성 등 페라리의 강점을 더욱 부각시켜준다. 일례로 한계영역에서 차를 더 쉽게 제어할 수 있게 해주는 ‘사이드 슬립 앵글 컨트롤 (SSC)’ 시스템을 탑재했다. SSC는 차의 미끄러짐을 끊임없이 분석하여 차의 상태와 산출된 목표 값을 비교하여 기본 토크는 물론 좌우 바퀴 간의 토크 배분까지 최적화하여 운전의 즐거움을 높여준다. 여기에는 F1-트랙션 컨트롤, E-Diff 전자식 디퍼렌셜의 기능이 통합 사용된다.

페라리 458 후면
 

이 차에 맞게 개량된 ‘미쉐린 파일럿 스포츠 컵2’ 타이어도 성능향상의 한 축을 담당한다. 수많은 서킷 테스트와 시뮬레이션을 통해 한 차례의 타임어택 뿐 아니라 여러 바퀴의 랩을 돌 때도 고른 기록을 낼 수 있는 전례 없는 타이어 성능을 확보했다는 설명이다. 페라리 458 스페치알레는 역대 페라리 중 가장 빠른 응답시간 (0.06초)와 1.33G의 최대 횡가속도를 달성했다.

페라리 458 내부 인테리어